2020.07.14 (화)

  • 흐림동두천 17.1℃
  • 흐림강릉 18.9℃
  • 천둥번개서울 18.0℃
  • 흐림대전 19.4℃
  • 흐림대구 19.7℃
  • 흐림울산 19.2℃
  • 흐림광주 20.3℃
  • 부산 18.8℃
  • 흐림고창 20.4℃
  • 흐림제주 23.0℃
  • 흐림강화 17.5℃
  • 흐림보은 19.2℃
  • 흐림금산 18.9℃
  • 흐림강진군 21.2℃
  • 흐림경주시 18.9℃
  • 흐림거제 19.9℃
기상청 제공

수입차

람보르기니, 작년 8205대 판매 9년 연속 판매 성장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람보르기니가 지난해 전세계시장에서 8205대를 판매하며 전년 대비 43% 증가(2018년:5750대), 9년 연속 판매 성장을 기록했다. 


15일 람보르기니에 따르면 V10 및 V12 슈퍼 스포츠카 모델 라인업에서 모두 높은 판매실적을 달성했다. 람보르기니의 12기통 모델인 아벤타도르는 총1104대가 인도됐으며,  V10 우라칸 에보는 총 2139대가 인도됐다. 


지난 2014년 전 세계 첫 선을 보인 우라칸은 전신 가야르도가 10년만에 달성했던 인도대수 1만4022대를 단 5년만에 넘어서며  가장 성공적인 람보르기니로 자리매김했다. 예상대로 세계 판매 증대에 상당한 기여를 한 것은 세계 최초의 슈퍼 SUV, 우루스이다. 시장 출시 1년 만에 우루스의 판매 대수는 2018년 1761대에서 2019년 4962대로 182% 증가했다. 


람보르기니는  전세계 51개국에 총 165개의 딜러를 운영하고 있는 가운데, 모든 지역이 2019년에 새로운 판매 벤치마크를 달성했으며, 전년 대비 총 매출 증가에 기여했다. 특히 한국 시장이 포함된 아태지역은 2019년 총 2162대를 인도하며 2018년 대비 66% 성장했다. 그 외 EMEA(유럽, 중동, 아프리카) 지역은 28% 증가한 3206대를 인도, 미주 지역은 45% 증가한 2837대를 인도했다. 


오토빌리 람보르기니의 회장 겸 CEO인 스테파노 도메니칼리는 "2019년은 높은 판매 성장으로 전례 없는 기록을 달성한 브랜드 역사상 가장 성공적인 해다. 불과 2년 만에 판매량은 두 배 이상 늘어났으며 슈퍼 SUV 우루스는 2018년 전체 판매량에 근접한 수치를 기록했다"며 "람보르기니의 V10 및 V12 슈퍼 스포츠카 모델 라인업 모두 세계 시장에서 성공을 유지했다"고 말했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