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5 (수)

  • 구름많음동두천 14.3℃
  • 흐림강릉 12.9℃
  • 구름많음서울 15.4℃
  • 흐림대전 14.3℃
  • 흐림대구 16.1℃
  • 흐림울산 16.4℃
  • 구름많음광주 17.1℃
  • 흐림부산 17.7℃
  • 구름많음고창 17.1℃
  • 흐림제주 19.0℃
  • 구름조금강화 15.0℃
  • 구름조금보은 14.9℃
  • 구름많음금산 13.2℃
  • 흐림강진군 16.8℃
  • 흐림경주시 15.7℃
  • 흐림거제 17.7℃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전체기사 보기

현대차그룹, 중남미·유럽 5개국 대상 부산엑스포 유치활동 '

송호성 사장, 아프리카서 현지 유치활동 이어 국내서 우루과이 장관 접견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위해 전세계 권역본부서 현지 득표활동 펼쳐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이 글로벌 네트워크를 적극 활용해 부산세계박람회 유치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현대차그룹은 지난 9월 16~27일(이하 현지시간) 우루과이와 칠레, 페루 등 중남미 3개국과 세르비아와 슬로베니아 등 유럽 2개국을 대상으로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지원 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기아 송호성 사장은 지난달 27일, 한-우루과이 양국간 수소 등 에너지 신산업 협력을 위해 방한한 오마르 파가니니 우루과이 산업에너지광물부 장관과 빠블로 셰이너 주한 우루과이 대사 내정자 등을 양재동 본사로 초청해 부산세계박람회 지지를 요청했다. 송 사장은 부산은 친환경 모빌리티와 스마트시티 등 4차 산업혁명 기술의 중심에 있으며, K-컬처를 통한 글로벌 문화교류의 허브역할을 수행하고 있음을 강조하면서 부산세계박람회 개최의 당위성을 설명했다. 그는 지난달 18~23일에는 남아공과 모잠비크, 짐바브웨 등 아프리카 3개국을 직접 방문해 현지서 유치활동을 펼쳤다. 현대차그룹은 부산세계박람회 유치활동의 시너지를 높이기 위해 전세계에 펼쳐져 있는 현대차그룹 권역본부 차원에서도 유치전에 나서기로 하고, 최근 중남미권역본부와 유럽권역본부가 해당 권역의 주요 인사들을 만나





기획

더보기


자동차 박물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