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6 (목)

  • 맑음동두천 18.4℃
  • 맑음강릉 23.3℃
  • 맑음서울 19.9℃
  • 맑음대전 19.8℃
  • 구름조금대구 21.8℃
  • 구름많음울산 23.0℃
  • 구름많음광주 19.9℃
  • 흐림부산 22.2℃
  • 구름조금고창 20.1℃
  • 흐림제주 19.2℃
  • 구름조금강화 17.9℃
  • 맑음보은 17.8℃
  • 맑음금산 18.9℃
  • 구름많음강진군 20.2℃
  • 맑음경주시 23.3℃
  • 흐림거제 22.7℃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예병태 쌍용차 신임 대표이사…"작지만 강한 회사 변화시킬 것"

URL복사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쌍용자동차는 29일 경기도 평택공장 본사에서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열고 예병태 COO(최고운영책임자)를 신임 대표이사 사장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예병태 신임 대표이사는 시장, 브랜드, 성장 전략에 집중해 온 기획통으로 현재 쌍용차가 당면해 있는 다양한 과제를 해결할 수 있는 적임자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예 신임 대표이사는 부산대학교 무역학과를 나와 1982년 현대자동차에 입사한 뒤, 30년이 넘은 세월동안 자동차업계에 몸담은 정통 자동차맨이다.  

현대기아차 마케팅 및 상품총괄본부 임원, 기아자동차 아·중동지역본부장 및 유럽 총괄법인 대표를 거쳐 현대차 상용사업본부장(부사장)을 역임했다. 지난 2018년 쌍용자동차에 합류해 최근까지 마케팅 본부장(부사장) 겸 COO를 맡아왔다. 

예 신임 대표는 지난 37년간 국내외 자동차 영업 및 마케팅 분야에서의 성공적 경험을 바탕으로 쌍용차의 내수 시장 공략은 물론 해외 시장 다각화를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파완 고엔카 쌍용차 이사회 의장은 "상품과 마케팅, 해외영업에 걸친 예병태 신임 대표이사의 풍부한 경험과 연륜을 통해 쌍용차는 '가장 존경 받는 대한민국 자동차회사'로서의 유산을 계속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예 신임 대표는 쌍용차를 '작지만 강한 회사'로 변화시켜 나갈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다. 또 고객이 열망할 수 있는 쌍용자동차만의 독특한 매력을 찾자고도 강조했다. 이를 위해 지속적 상품 기획 역량 강화, 유연한 사고, 아이디어의 빠른 적용과 실행이라는 가치를 강조했다.

그는 "쌍용차가 티볼리와 코란도 등 경쟁력 있는 신제품 출시를 통해 한국을 대표하는 SUV 명가(名家)라는 값진 유산을 최근 젊은 고객들에게까지 넓혀가며 한 단계 더 성장하는 새로운 성공 신화를 쓰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마힌드라와 함께 공동의 파트너십을 더욱 공고히 해 글로벌 SUV 전문기업으로서의 입지를 다지는 것은 물론 쌍용차를 우리만의 독특한 매력을 지닌 작지만 강한 회사로 변화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기획

더보기


자동차 박물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