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8 (화)

  • 맑음동두천 24.2℃
  • 맑음강릉 30.6℃
  • 맑음서울 25.2℃
  • 맑음대전 24.6℃
  • 맑음대구 26.9℃
  • 맑음울산 26.0℃
  • 맑음광주 24.3℃
  • 맑음부산 25.8℃
  • 맑음고창 23.7℃
  • 맑음제주 24.7℃
  • 맑음강화 23.3℃
  • 맑음보은 23.2℃
  • 맑음금산 23.5℃
  • 맑음강진군 25.5℃
  • 맑음경주시 27.2℃
  • 맑음거제 24.9℃
기상청 제공

수입차

"한국은 흥미롭고 매력적인 글로벌 럭셔리카시장, 벤틀리의 허브로 성장했다"

애드리안 홀마크 벤틀리 회장 겸 최고경영자(CEO), 고객서비스 확대에 집중하겠다"

'벤틀리 타워' 이어 '벤틀리 큐브' 오픈…한국, 작년 일본제치고 아태지역 판매 1위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한국은 매우 흥미롭고 매력적인 럭셔리카 시장으로 벤틀리의 가장 중요한 허브로 성장했다. 한국 고객들을 위한 서비스 확대에 집중하겠다."
    
애드리안 홀마크 밴틀리 회장 겸 최고경영자(CEO)가 8일 벤틀리 서울 강남 전시장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이같이 밝혔다. 

홀마크 회장은 "작년 한국은 아시아태평양지역에서 가장 많은 벤틀리를 판매한 국가로 벤틀리의 글로벌 시장에서 매우 중요한곳이다"며 "지난해 벤틀리 타워(강북)에 이어 벤틀리큐브(강남)를 오픈한 것을 보더라도 한국이 벤틀리에게 있어 얼마나 중요한지를 단적으로 보여주는 사례"라고 말했다. 

벤틀리는 작년에 한국에서만 775대를 판매하면서 일본을 제치고 최고의 실적을 기록했다. 한국은 벤틀리 아태지역 총 판매량(2031대)의 약 38%를 점유할 정도로 고속질주했다. 

홀마크 회장은 "올해에도 한국이 아태지역 판매 1위를 기록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를 위해 럭셔리 전시장인 벤틀리큐브(강남 전시장)를 오픈했고 아주르(Azure)와 S 라인업 등 신차도 선보일 것이다"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아주르 라인업은 럭셔리 웰빙과 편안함에 초점을 맞췄고 신형 S 라인업은 스포티한 주행성능이 특징이다"고 강조했다. 

벤틀리는 한국시장에서의 성공요인으로 제품의 품질과 더불어 경쟁사와 다른 차별화된 고객중심의 서비스를 꼽았다. 니코 쿨만 벤틀리모터스 아시아태평양 지역 총괄은 "벤틀리의 제품 전체 라인업이 한국고객들의 니즈와 기대치가 잘맞아 떨어지면서 판매가 늘어났고, 라이프 스타일에 들어맞는 요소들이 고객의 공감을 이끌어 낸것이 주효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벤틀리는 이날 강남 전시장에 플래그십 리테일 전시장 '벤틀리 큐브'를 오픈했다. 벤틀리 큐브는 벤틀리의 새로운 '컨템포러리 럭셔리 라이프스타일' 컨셉 디자인을 전 세계 최초로 적용한 전시장으로, 벤틀리 고객 만을 위한 럭셔리 라이프스타일 공간이자 차별화된 브랜드 경험을 제공하는 새로운 컨셉의 전시장이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기획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