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20 (월)

  • 흐림동두천 24.3℃
  • 흐림강릉 26.0℃
  • 서울 26.4℃
  • 흐림대전 28.8℃
  • 구름많음대구 28.1℃
  • 흐림울산 26.4℃
  • 흐림광주 26.8℃
  • 박무부산 24.5℃
  • 흐림고창 26.7℃
  • 흐림제주 29.0℃
  • 흐림강화 25.2℃
  • 흐림보은 24.5℃
  • 흐림금산 28.5℃
  • 흐림강진군 26.3℃
  • 흐림경주시 26.5℃
  • 흐림거제 25.8℃
기상청 제공

수입차

폭스바겐, 작년 글로벌 판매 2628만대···사상 최대 실적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폭스바겐이 2019년 한 해 동안 전세계에서 628만대를 판매해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15일 폭스바겐 코리아에 따르면 폭스바겐 브랜드는 지난 한 해 글로벌 자동차 시장이 전체적으로 축소된 가운데서도 전년 대비 0.5% 증가한 6,278,300대의 판매량을 기록해 글로벌 점유율을 더욱 끌어올렸다. 

지역별로는 유럽, 남미, 아시아태평양, 미국 시장이 호조를 보였다. 전기차 판매량도 전년 대비 60% 증가를 기록하며 8만대를 돌파했다. 

폭스바겐 승용차 브랜드 최고운영책임자(COO)인 랄프 브란트슈타터는 "2019년은 폭스바겐 브랜드에게 중요한 한 해였다"며 "폭스바겐의 핵심 모델인 ID. 3와 8세대 골프가 새롭게 출시됐고 미래 효율성 증대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디지털 전환 작업 역시 성공적으로 이뤄지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비용 통제와 미래를 위한 투자도 균형을 이루고 있다"며 "무엇보다 전체 시장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높은 수준의 성과를 이뤄낸 팀웍이 빛난 한 해였다"고 평가했다. 

영업 담당 이사회 임원인 위르겐 스탁만은 "폭스바겐은 브랜드의 영향력, 제품과 서비스의 경쟁력, 조직의 실행력이 탁월했음을 입증했다"며 "신뢰와 열정, 헌신을 보여주신 고객 및 파트너들에게 감사를 드린다"고 밝혔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