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2 (화)

  • 흐림동두천 25.1℃
  • 흐림강릉 19.3℃
  • 구름조금서울 26.5℃
  • 구름조금대전 28.5℃
  • 흐림대구 22.7℃
  • 흐림울산 20.7℃
  • 구름많음광주 29.7℃
  • 구름조금부산 23.6℃
  • 구름많음고창 28.0℃
  • 맑음제주 24.6℃
  • 구름많음강화 23.3℃
  • 구름많음보은 25.6℃
  • 구름많음금산 27.2℃
  • 구름많음강진군 27.1℃
  • 흐림경주시 21.6℃
  • 구름많음거제 23.5℃
기상청 제공

시승기

전체기사 보기

[시승기] "하이브리드 품고 확 바뀐 혼다 CR-V, 타보면 진가 안다"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혼다 CR-V가 컴백했다. 한때 국내 수입차시장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며 '나홀로 독주'했던 모델이다. 가성비가 뛰어나고 실용적인 SUV로 베스트셀러 타이틀을 독차지 하는 등 한국시장에서 돌풍을 일으켰던 차량이다. 그런 CR-V가 제2의 전성기를 노리며 다시 돌아왔다. 5세대 페이스 리프트 모델이다. 달라진 점은 가솔린 엔진과 전기모터를 얹은 하이브리드로 변신한것. 연비와 성능이 더욱 좋아졌다는게 혼다측의 설명이다. 혼다가 자랑하는 하이브리 시스템은 엔진이 주력이 아니고 전기모터가 주행을 이끄는 핵심이라는 것. 중저속구간에서 전기모터의 출력을 높여 EV 모드를 폭넓게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저속 구간에서는 배터리가 전기모터를 구동한다. 속도가 시속 90-100㎞를 넘어가면 가솔린 엔진이 개입, 전기모터는 휴식에 들어가고 엔진이 배터리를 충전한다. 과연 어떻게 달라졌을까? 궁금증을 풀기위해 뉴 CR-V 하이브리드를 전남 영암 국제 자동차 경기장과 해남 자연사 박물관까지 왕복 200km 구간에서 직접 타봤다. 심장이 바뀐것에 비해 겉모습은 파격적으로 변하지는 않았다. 하지만 포인트를 강조한 얼굴 성형 덕분에 신선한 멋스러움을 준다. 우선





기획

더보기


자동차 박물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