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7 (월)

  • 흐림동두천 -5.0℃
  • 구름많음강릉 -1.7℃
  • 서울 -4.2℃
  • 대전 -2.1℃
  • 흐림대구 -1.2℃
  • 구름조금울산 0.0℃
  • 광주 -1.4℃
  • 맑음부산 0.4℃
  • 구름많음고창 -1.1℃
  • 흐림제주 3.9℃
  • 흐림강화 -3.9℃
  • 흐림보은 -3.3℃
  • 흐림금산 -2.6℃
  • 흐림강진군 0.0℃
  • 흐림경주시 0.1℃
  • 구름조금거제 1.0℃
기상청 제공

기아차 '더 뉴 카렌스' 출시…달라진 점은?

가격은 내리고 상품성은 업그레이드…외관 디자인 대폭 개선·디젤 트림 가격 26만원 내려


[오토모닝 정영창 기자] 기아자동차가 26일 강남구 논현동 쿤스트할레에서 미니밴 ‘더 뉴카렌스’를 선보였다. ‘더 뉴 카렌스’는 외관 디자인을 대폭 개선했고 상품성은 높였지만 가격은 26만 원(디젤 트림) 내린 것이 특징이다. 


외관은 라디에이터 그릴과 직사각형 형태의 안개등, 그릴과 헤드램프를 이어주는 두터운 크롬라인, 와이드한 느낌의 가로 라인이 강조된 에어인테이크 그릴, 전면 범퍼, 신규 그래픽을 적용한 리어램프, 타이어 휠 등 페이스리프트(부분변경)를 통해 기존보다 더욱 볼륨감을 갖췄다. 


특히 라디에이터 그릴은 크기를 키웠고, 그릴과 헤드램프는 두터운 크롬라인을 갖췄다. 그릴 하단의 에어인테이크 그릴은 와이드한 느낌의 가로 라인이 강조 됐고 그 아래로는 실버 스키드플레이트를 달아 강인한 인상을 만들었다. 안개등은 직사각형 형태로 자리잡았다. 후면부는 투톤 타입의 리어 범퍼, 스키드플레이트, 기본 장착된 벌프타입 리어콤비 램프 신규 그래픽을 적용했다. 



내장 디자인은 센터페시아와 도어, 크러쉬패드 가니쉬에 카본 패턴을 적용해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냈다. 기어 콘솔에는 블랙하이그로시를 적용하고 슈퍼비전 클러스터는 그래픽 개선으로 시인성을 높였다.


공간효율성도 높였댜. 넓은 축거(2,750mm)를 바탕으로 넉넉한 실내공간과 안락한 승차감을 제공한다. 7인승의 경우 2,3열을 완전히 접을 경우 1643ℓ의 적재공간을 확보할 수 있다. 이는 준중형 SUV가 2열을 완전히 접을 때보다 넓은 수준이다. 5인승의 경우 트렁크 공간만으로 중형 세단 수준인 495ℓ의 기본 적재공간을 확보할 수 있다.



수납공간도 다양해졌다. 1열에는 동승석 우측과 글로브 박스, 센터 콘솔에 작은 수납공간이 있어 음료와 같은 간단한 물건들을 수납할 수 있고, 2열 앞 바닥에는 신발 같은 작은 물건들을 넣을 수 있는 수납공간이 있다. 트렁크 바닥에는 각종 청소용품이나 우산 등의 필수 용품을 정리해 놓을 수 있는 수납공간을 만들었다. 


또한 자유로운 분할 폴딩이 가능한 시트를 통해 탑승자가 수하물의 공간 비율을 조정할 수 있으며, 상황에 맞는 공간을 구성하는 것이 가능하다. 



‘더 뉴 카렌스’의 모델은 디젤과 LPG 엔진으로 나눠진다. 유로6 기준을 충족시킨 1.7 디젤 모델은 최고 출력 141마력, 최대 토크 34.7㎏·m의 성능을 자랑한다. 7단 DCT를 장착해 ℓ당 14.9㎞의 복합연비(구연비 기준)를 달성했다. 고급형 ISG 시스템(Idle Stop and Go System)을 장착하면 복합연비가 ℓ당 15.7㎞로 향상된다. 2.0 LPI 모델은 최고 출력이 154마력, 최대 토크가 19.8㎏·m다. 연비는 공동고시연비 기준으로 ℓ당 8.4㎞다. 


‘더 뉴 카렌스’는 2013년 한국신차안전도평가(KNCAP)에서 1등급을 받아 우수한 안정성을 이미 입증했으며, 후측방 경보 시스템(BSD)를 새롭게 추가했다. 



트림도 간소화했다. 노블레스, 프레스티지, 트렌디, 럭셔리의 4개 트림으로 운영되던 2.0 LPI 모델을 프레스티지와 럭셔리 2개 트림으로, 프레스트지와 트렌디 2개 트림으로 운영되던 1.7 디젤 모델은 프레스티지 단일 트림으로 운영한다. 1.7 디젤의 주력 트림인 프레스티지는 사양 조정을 통해 가격을 26만원 내렸으며, 2.0 LPI의 경우 최상위 트림인 노블레스에서만 선택 가능했던 고급 사양들을 프레스티지 트림에서 선택할 수 있게 됐다. 



가격은 1.7 디젤 프레스티지가 2410만원, 2.0 LPI는 럭셔리 2000만원, 프레스티지 2250만원이다. 




정영창 기자 jyc@automorning.com  


배너